♣♣♣ Foreign Music ♣♣♣

 


    1  2  3  4  5  6  7  8  9  10 .. 16    로그인  가입
해바라기-소피아로렌[지오반나)
이 름 Oliver  
날 짜 2008-12-08 17:40:56
조 회 2,200
트랙백 http://bookyung.com/bbs/skin/sirini_ezset_fullpack/ezset_catch_trackback.php?id=Formusic&no=1987
글자크기




해바라기


    감독 : 비토리오 데 시카
    출연 : 소피아로렌[지오반나)
       마르첼로 마스트로야니 (안토니오)
       루드밀라 사벨리에바(마샤)
       마이클 그린(에토)


    줄거리 :
    결혼하자마자 제2차 세계대전이 터져, 남편 안토니오(마르첼로 마스트로얀니)를 전쟁터로 보낸 여인 지오반나(소피아 로렌). 소식을 모르던 남편이 어느날 전사했다는 통지서를 전해받고 지오반나는 망연자실한다. 하지만 안토니오가 소속된 군대에서 제대한 군인이 그가 죽음 직전에 눈 속으로 도망쳤다는 이야기를 전해주자, 지오반나는 남편이 살아있다고 믿고 멀고먼 땅 러시아까지 찾아간다.

    모스크바에서 우크라이나까지 계속되는 그녀의 여행은 고달프기만 하다. 간신히 묻고 물어 모스크바 북쪽 변두리 지역에 이태리인들이 함께 모여 살고 있다는 말을 듣고 찾아간다. 그녀가 지나가는 우크라이나의 들판에는 해바라기가 끝없이 펼쳐져 있다. 이윽고 그녀는 마샤(루드밀라 사벨리에바)라는 러시아 여인의 집에서 남편 안토니오를 발견한다. 하지만 그는 전쟁의 후유증으로 기억상실증에 걸려 마샤와 함께 살면서 아이까지 있는 처지다. 지오반나는 슬픔에 잠겨 그 집을 떠나 밀라노로 돌아온다.




    다시 이태리로 돌아온 지오반나는 남편을 잊기로 하고 나이든 공장 일꾼 에토(마이클 그린)과 결혼하여 가정을 꾸민다. 이들 사이에서 아들이 하나 태어난다. 세월이 많이 흐른 후, 고향에 대한 향수 때문에 안토니오가 그 곳에 나타나 지오반나의 삶을 뒤흔든다. 이미 재혼을 한 지오반나와 재회한 안토니오는 말이 없다. 각자의 길을 가야만 하는 것이다.
bestpassion
이름 비번
분류
번호 제목 날짜이름보기담기
305  尹대통령, 개인정보보호위 부위원장에 최장혁 現사무처장 임명  2022.09.27 강희웅현4
304  月亮代表我的心 /등 려군 +2 2007.05.27 Oliver2179
303  與, 초선·중진 비판에도 또 비대위…돌고 돌아 또 권성동 체제(종합)  2022.08.30 강희웅현4
302  美 주간 신규 실업수당 청구 21.9만명…8월말 이후 최다  2022.10.07 강희웅현2
301  檢, '쌍방울 수사기밀 유출' 전 중수부 검사 및 전·현직 수사관 기소  2022.08.24 강희웅현8
300  흐르는 강물처럼 (A River Runs Through It, 1992) +2 2007.10.09 Oliver1522
299  환한 미소 보이는 육사 생도  2022.10.01 강희웅현0
298  호우 피해 현장 방문한 윤석열 대통령  2022.08.09 강희웅현10
 해바라기-소피아로렌[지오반나)  2008.12.08 Oliver2200
296  해뜨는 시간…북한강 건너는 수륙양용장갑차  2022.09.15 강희웅현2
295  한국예탁결제원, 강원혁신기업지원센터 개소  2022.09.17 강희웅현0
294  하램 - Sarah Brightman(환상의 벨리 댄스) +1 2007.07.21 Oliver1849
293  피노키오 - 다니엘 비달 +1 2013.01.21 Oliver2787
292  포드 공급비용 10억달러 추가…시간외 거래 5% 급락(1보)  2022.09.20 강희웅현0
291  파라다이스(영화'파라다이스' OST) / 피비켓츠 +130 2008.08.29 Oliver2901
290  토론토 도착하는 윤석열 대통령과 김건희 여사  2022.09.23 강희웅현4
289  태풍 난마돌 북상, 상황 점검회의 갖는 한덕수 총리  2022.09.18 강희웅현1
288  클래식 오디세이(동영상) +5 2007.05.09 Oliver4728
287  크레디트스위스, 글로벌 구조조정 속 중국 합작법인 CEO 선임  2022.09.30 강희웅현4
286  크라이슬러- 사랑의 슬픔(Liebesleid)  2007.08.15 Oliver2523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SIRINI